통합검색결과 열기
판례(0) 현행법령(0) 학회논문(0) 법조인명록(0) 법률서식(0) 규정(0) 리포트(0) 법률뉴스(0)
판례디렉토리(0) 연혁법령(0) 판례연구(0) 법률사무소(0) 법원서식(0) 결정(0) 최신법령해설(0) 칼럼(0)
천자평석(0) 포커스법령(0) 법률잡지(0) 법조동향(0) 종합서식(0) 질의응답(0) 사례해설(0) 법학계소식(0)
해외판례(0) 최신제개정(0) 실무논문(0)   해설계약서식(0) 서식(0) 매뉴얼(0) 고시로스쿨(0)
판례속보(0) 입법예고(0) 주석서(0)   해설송무서식(0) 보도기사(0) 세무정보(0) 엔조이로앤비(0)
뉴스속의 판결(0)   온라인주석서(0)   자동국문계약(0) 기타(0)    
    E-Book(0)   자동영문계약(0)      
    사법정책연구총서(0)          
    법률용어(0)          
최근 주요검색어
민법
상법
형법
근로기준법
개인정보보호법
2019년 변리사 시험부터 실무형 문제 출제한다
출처 | 연합뉴스      등록일 | 2017.12.14

특허청, 수험생을 위한 '변리사 제2차 시험 실무형 문제 안내서' 배포


특허청은 2019년도 변리사 제2차 시험부터 실무형 문제를 출제한다고 14일 밝혔다.

수험생이 새로운 유형인 실무형 문제에 대비할 수 있도록 '변리사 제2차 시험 실무형 문제 안내서'도 배포한다.

실무형 문제는 변리사로서 다루게 될 실무 문서 작성 능력을 평가하는 문제로, 특허청·특허심판원·법원에 제출하는 서류를 직접 작성하는 형식이다.

이론을 바탕으로 주장하려는 바를 특정한 관점에서 정해진 양식에 따라 논리적으로 제시할 수 있는지까지 평가하는 문제로, 변리사가 실무에서 가져야 할 기본적인 소양과 자질, 문제 해결능력을 종합적으로 평가할 수 있다.

서울 서초동 대한변리사회 회관
[대한변리사회 제공=연합뉴스]
 
변리사 제2차 시험과목 중 특허법과 상표법 과목의 기존 4문제 중 1문제가 실무형 문제로 출제된다.

제시된 지문과 작성할 답안이 길어짐에 따라 이들 과목의 시험시간은 기존 2시간에서 2시간 20분으로 늘어난다.

변리사 2차 시험과목은 특허법, 상표법, 민사소송법, 선택과목(19개 과목 중 택1) 등 총 4과목이다.

변리사 제2차 시험 실무형 문제 안내서에는 특허법과 상표법 각 과목의 예시문제·답안과 실무형 문제 공부 방법 등이 수록됐다.

변리사 시험 홈페이지(www.q-net.or.kr/man001.do?gSite=L&gId=51)나 특허청 홈페이지(www.kipo.go.kr)에서 조회해 볼 수 있다.

특허청 관계자는 "그간 우리나라 변리사 시험은 외국과 비교하면 이론 위주로 운영돼 실무역량을 폭넓게 검증하는 데 한계가 있었다"며 "실무형 문제 도입으로 실무역량까지 겸비한 변리사를 배출할 수 있을 것"이라고 기대했다.

(대전=연합뉴스) 유의주 기자 yej@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